티스토리 뷰


안녕하세요. 구스입니다.


아프리카 TV 대표로 있는 서수길씨가 PD수첩에게 욕설한 것이 파문으로 일고 있는데요.


아프리카 TV의 BJ들의 수상한 방송으로 인해서 이미 그것이 알고싶다와 PD 수첩에서 아프리카에 대한 내용을 다룬 상태라서 더 민감하게 받아들일 수 있지 않나 생각합니다.


서수길 대표가 PD수첩을 향해 이야기 한 내역은 아래와 같습니다. 


"자 여러분 절대, 한 가지만 이야기하고 갈게요. 여러분 소중한 존재고 여러분 여러분이 우리 사회의 주인이고 우리 인생의 주인입니다. 절대 기죽지 마세요. PD수첩 씨O놈들이 뭐라고 하든 O까 O까라 씨O놈들 이렇게 욕할 수 있는 게 아프리카TV 입니다."





아프리카 TV의 자유도를 이야기 하고 싶은것 같은데, 아프리카 TV 대표 서수길 PD수첩 디스는 생각보다 강렬한 것 같습니다.


위의 발언은 아프리카 TV에 대한 PD수첩의 방송인 "빗나간 욕망-1인 인터넷 방송의 늪"을 통해서 아프리카TV를 디스하였는데, 이에 대해서 서수길 대표도 PD수첩을 디스하지 않았나 생각합니다.


PD수첩은 아프리카TV를 장애인 비하 발언, 미성년자 성희롱 등 일부 BJ(방송진행자)들의 일탈 행위 소식을 전하여 디스하였습니다. 



이 욕설은 아프리카TV 단합 대회의 자리에서 나왔는데요.


아프리카TV 단합대회는 관계자들과 BJ들이 같이 참여하여 진행되었는데, BJ의 중계를 통해서 생중계가 되어 버렸습니다. 이 영상은 유투브등을 통해서 확산이 되다가, 지금은 저작권 문제로 인해서 삭제가 된 상태입니다.


개인적으로는 아프리카TV의 긍정적인 부분보다는 부정적인 부분을 많이 고려하고 있습니다.

개인방송이라는 허울아래 좋지 않은 내용이 너무나도 많이 나왔기 때문이죠. 


BJ지코의 장애인 비하, 방송중의 성기노출 사고등 생각보다 아프리카TV의 방송 질이 심각하기 때문입니다. 


이러한 문제에도 불구하고 방송통신위원회는 개인 인터넷 방송에 대한 규제가 어렵다고 이야기를 하고 있기 때문에 아프리카TV의 규제는 현재로썬 불가능한 상태입니다.




이러한 상황이라서 아프리카TV 서수길대표의 PD수첩 디스가 가능하지 않았나 생각을 하네요. 

서수길 PD수첩 디스 사건으로 앞으로 아프리카TV의 상황이 재미있게 되었습니다.


PD수첩과 같은 방송과 한판뜰 자신이 있는 것인지, 또다른 소재거리가 생기게 되었네요.

아무튼 좋게 좋게 마무리되어 서수길 PD수첩 디스사건도 잘 해결되었으면 좋겠네요.


그럼 이만 줄이겠습니다.


이 글이 도움이 되셨으면 아래의 하트를 눌러주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댓글
댓글쓰기 폼